그냥 물어봐! 피처이미지

[그냥 물어봐!] 소수자의 희망이 된 대법관, 아이들에게 차이의 소중함을 전하다

어릴적부터 소아당뇨를 앓으며 남들과 다른 자신을 향한 주위의 낯선 시선을 느껴왔고, ‘남들과 다르게 생활하는 것’에 대해 누구보다 잘 알고 있는 소니아 소토마요르 대법관이 당뇨, 보행 장애, 시·청각 장애, 난독증, 자폐성 장애, 말더듬증, 투렛증후군, ADHD, 음식 알레르기, 다운증후군 등 12가지 ‘특별한’ 증상들에 대한 질문과 친절한 설명을 제시하고, 아이들에게 “그러한 차이가 세상을 더 멋지게 만든다”고 이야기한다.

[플로랑스와 레옹] 평범하고도 특별한 이들의 하루

보이지 않는 사람들과 장애 감수성 유엔 발표에 따르면 전 세계 인구의 15%, 약 15억 명에 달하는 사람이 장애를 안고 살고 있습니다1. 물론 여기에는 겉으로 잘 드러나지 않는 경미한 장애도 포함돼 있지만, 장애인이 생각보다 우리 주변에 생각보다 훨씬 많다는 사실만은 분명합니다. 하지만 이렇게 많은 장애인을 비장애인이 일상에서 마주할 기회는 그리 많지 더보기…

마르완의 여행

[마르완의 여행] 추억으로 오늘을 지탱하는 꼬마 여행자의 길

2017년 볼로냐 라가치상 수상한 난민 다룬 그림책 『마르완의 여행』 에이치비 출판사의 아동도서브랜드 ‘불의여우’가 소개하는 다양성과 포용에 관한 세 번째 그림책, 『마르완의 여행』 (원제 El camino de Marwan, 칠레 2016)은 시적인 글과 수채 물감의 자유로움이 느껴지는 따뜻한 일러스트로 우리에게 정든 집과 가족을 두고 홀로 길을 떠나야만 했던 난민 소년 마르완의 이야기를 들려줍니다. 더보기…